회원등록 비번분실
Community
후원 사이트
협력 교단 및 기관
언론 사이트

 open forum
자유포럼 게시판
자유롭게 자신의 의견을 전달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상업광고 인신공격, 비방, 욕설 등 게시판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작성자 김범수
작성일 2020-07-05 (일) 11:21
분 류 오피니언칼럼
ㆍ추천: 0  ㆍ조회: 69   
코로나19가 준 교훈
    목회 칼럼
                     코로나19가 준 교훈
                                          김범수 목사(워싱턴동산교회, MD)
   코로나19으로 인해서 우리는 지금 3월부터 우선멈춤과 사회적 거리 두기를 하고 있다. 역사적으로 처음 있는 일이라 약간 당황스러웠지만 이제는 오히려 지금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었는지도 잊을 정도로 그냥 이렇게 살아가는 것이 익숙해 있을 정도이다. 지금 우리 주위에서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그리고 앞으로 어떻게 될 것인지에 대해서 어떤 뚜렷한 답을 얻지 못한 채 그냥 시간 속에 갇혀진 공간 속에 우리를 맡기며 살고 있다.
 코로나가 보이지 않는 적이라고 하지만 사실 코로나는 우리 삶에서 드러나게 우리의 어리석음과 교만을 가르치는 또 다른 교사가 되고 있다. 그 중요한 가르침은 사람은 연약하다는 것이다. 사람이 연악하다는 말을 한다는 것 자체가 사람을 모독하는 말이다. 지금까지 우리는 사람은 만물의 영장이라고 자부해 왔다. 모든 것 위에 모든 것을 다스리는 것은 사람이었고, 사람의 지식과 기술, 과학, 그리고 뛰어난 정신세계는 그 어떤 미말의 동물이나 식물, 그리고 미생물도 사람을 넘어가지 못했다. 그런데 지금 우리는 코로나19로부터 부끄러울 정도로 치욕을 당하고 있다. 그냥 며칠 정도 지나면 끝나야 할 일을 너무 오래 시간이 지나고 있고, 2차 전쟁 때 보다 더 많은 숭고한 생명들이 세상을 떠나고 있는 것을 보면 가슴이 찢어지기에 앞서 왜 우리 사람은 이렇게 연약한 가를 배우게 된다. 사람은 오래 살아야 100년이다. 그것을 알면서도 죽음이 우리에게 그렇게 연약한 위험인줄 모르게 살아 왔다.  이제 죽음은 늘 우리 앞에 기다리고 있는 줄 다시금 알아야 한다. 우리가 많은 일들을 이루어 왔지만 결코 조금도 하나라도 우리 스스로 자랑하거나 높아져서는 아니 된다. 살아있는 동안 언제나 겸손하고 또 겸손해야 한다.
코로나19이 우리에게 준 또 하나의 교훈은 우리는 혼자가 아니라는 것이다. 우리 옆에는 가족이 있고, 친구가 있고, 동역자가 있고, 또 동료가 있고, 이웃이 있다. 정신적으로 약한 사람들 대부분은 이 세상에 홀로 된 고독감 때문에 극단적 선택을 하게 된다. 살아간다는 것은 힘이 든 것이다. 삶은 결코 절망스럽거나 고통스러운 것만 아니다. 코로나19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고통을 당하고 있지만 그래도 버텨 갈 힘을 갖게 되는 이유는 나외에 또 한 사람이 나를 바라보고 있다는 것이다. 아픈 환자를 위해 치료하는 의료진이 있고, 의료진을 격려하는 박수를 보내는 운동 같은 것은 어려움 중에서도 함께 이겨가는 응원의 물결이다. “힘내세요! 우리가 있어요!” 이 짧은 말 한마디, 그리고 건네주는 마스크 한 장, 편지 한통이 큰 힘이 되는 것이다. 우리 옆에 있는 사람들이 얼마나 고마운지를 배우고 있다.
성경은 말씀한다.“만일 한 지체가 고통을 받으면 모든 지체가 함께 고통을 받고 한 지체가 영광을 얻으면 모든 지체가 함께 즐거워하느니라(고린도전서12:26)
  연약한 인생이나 함께 하면 외롭지 않은 아름다운 인생을 보다 더욱 더 행복하게 살겠다고 마음에 큰 글씨로 굵게 써 본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83 오피니언칼럼 대동소이 소동대이 김범수 07-05 11:25 78
182 오피니언칼럼 워메 어쩐다냐? 이걸 우야꼬? 김범수 07-05 11:24 61
181 오피니언칼럼 코로나 그 이후 김범수 07-05 11:23 75
180 오피니언칼럼 안녕하십니까? 김범수 07-05 11:22 68
179 오피니언칼럼 코로나19가 준 교훈 김범수 07-05 11:21 69
178 오피니언칼럼 정상(正常)이 정상(頂上)이다. 김범수 07-05 11:21 54
177 오피니언칼럼 사회적 거리두기 와 사회적 분리 막기 김범수 07-05 11:20 65
176 오피니언칼럼 종교편중과 정치편향 김범수 03-10 05:39 120
175 오피니언칼럼 한국 기생충과 세계 파라사이트(Parasite) 김범수 03-10 05:38 126
174 오피니언칼럼 바이러스 와 블루투스 김범수 03-10 05:38 121
173 오피니언칼럼 성탄선물과 성난포물 김범수 03-10 05:36 113
172 오피니언칼럼 아!싸라비아 우!싸라비아 김범수 03-10 05:36 112
171 오피니언칼럼 가을 운동회 김범수 03-10 05:35 100
170 오피니언칼럼 끝이 있어야 끝이 난다 김범수 03-10 05:34 92
169 오피니언칼럼 메아리와 옹아리 김범수 03-10 05:33 91
168 오피니언칼럼 공짜없는 공짜없다 김범수 03-10 05:31 102
167 오피니언칼럼 돌고 도는 인생 가고 가는 세월 김범수 03-10 05:31 93
166 오피니언칼럼 뿌리한국 자리미국 김범수 03-10 05:30 90
165 오피니언칼럼 울리는 종 흘리는 총 김범수 03-10 05:29 98
164 오피니언칼럼 NO JAPAN KNOW JAPAN 김범수 03-10 05:28 91
12345678910

성금 보내실 곳: (Pay to: C. K. C. G. W.) P. O. Box 1942, Annandale, VA 22003
대표전화: 703-343-3056
Webmaster : 석현수 목사(a@e-cp.net)